연합감리교회

선교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부티카묘의 세부양식, 사진, 위키미디어의 글로브트로터 19; 스테인글래스 창문, 사진, 케틀린 베리, UM News. 성경과 십자가, 사진, 마이크 드보스, UM News. 미틸라 지하묘지의 닻과 물고기 두 마리 세부양식; 조지 밀 목사 사진, 마이크 두보스, UM News.

연합감리교 선교사의 상징 <십자가 닻>

연합감리교회 선교사들이 목에 걸고 다니는 십자가 닻의 의미와 역사를 살펴본다.
선교
한인연합감리교회선교협의회의 2017년 코스타리카 선교대회의 모습, 사진 이승필 목사, UMCom

2019 한인연합감리교회 선교대회 두 달 앞으로

선교협의회는 두 달 앞으로 다가온 멕시코 유카탄반도의 메리다 지역 선교대회 참가 신청이 아직 가능하며, “하나님의 선교에 동참하는 기쁨을 누리고 배우는 소중한 기회”를 함께하자며 참여를 부탁한다.
선교
남플로리다한인연합감리교회에서 4월 29일 - 5월 2일 열린 2019년 한인총회 참가자들의 사진. 사진 김응선 목사, UM News.

한인총회의 장점이 극대화된 2019년 한인총회

이번 총회는 한인총회의 장점이 극대화된 대회로 한인교회목회자, 여성목회자와 타인종목회자 그리고 차세대목회자들과 평신도의 조화로운 참여가 두드러졌다.
교단
정희수 감독이 4월 8일 애틀란타 에모리대학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감리교 세계선교 200주년 행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김응선 목사, UM News.

은혜로 가득 찬 연합감리교회를 위하여

지난 3월 8-9일, 연합감리교 몽족 전국지도자대회에서 정희수 감독이 발표한 특별총회 이후 연합감리교회의 미래와 성소수자에 대한 신학적 이해를 돕고자 하는 글이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