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

교회일치
남한과 북한 사이의 500km 길이의 비무장 지대를 따라 손에 손을 잇고 <평화인간띠운동>에 참가한 한국인들. 사진 제공, 박종천 목사,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방콕에서 열린 <한반도 평와와 통일, 번영을 위한 에큐메니칼 포럼>

WCC <한반도 평와와 통일, 번영을 위한 에큐메니칼 포럼>은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위한 대화를 지원하기 위한 교회의 역할과 사역을 재검토하고,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회의를 갖고 있다. 이 포럼에는 연합감리교회를 대표해서 정희수 감독이 참석하고 있다.
신앙 간증
총회에 참석한 양훈 장로가 회의에 참석한 모습. 사진 김응선 목사, UM News.

나는 왜 연합감리교인인가?

나는 은총의 질서를 정리하고 은혜의 대상을 온 인류로 포함하신, 웨슬리 목사님의 신학적 안목과 연합감리교회가 허용하는 평신도와 목회자의 입법에 대한 동등한 권한 제도 때문에 평생 연합감리교인입니다.
전도
교도소 앞에서 찍은 사진 이름이 오른쪽부터; Anna Swygert, Soon Nix, Dr Helen Kim, Chaplain Bishop , Ari Colston, Samantha Aupperlee, Kim Akano  사진제공: Soon Nix.

나의 교도소 사역을 통해 받은 은혜와 사역의 도우미, <기쁨의 언덕>

교도소 사역을 하고 있는 고순석 전도사에게 <기쁨의 언덕>은 아주 소중한 사역 도우미다. 그의 경험담을 들어본다.
이민
United Methodists in the Desert Southwest Annual Conference approve a resolution calling for end to separating immigrant families. At least 18 of the 54 U.S. conferences approved resolutions in support of welcoming immigrants. Photo by Barry Doyle.

연회들이 이민자들을 환영하는 결의를 하다.

연합 감리교인들은 교단이 동성애를 바라보는 관점은 서로 다르지만, 이민에 관한 한 한 목소리를 냈다.
Loading